델리오, 싱가포르 MWAC와 3,000억 규모 양해 각서 체결

0

델리오는 싱가포르 템부수(Tembusu)의 자회사 MWAC와 렌딩자금 공급에 관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인해 델리오는 암호화폐 담보대출사업에 MWAC측으로부터 최대 3,000억원까지 대출자금을 확보할 수 있게 되었으며 추후 MWAC의 모회사 템부스로부터 지분투자도 받을 수 있게 된다.

템부수는 카카오클레이튼, 온톨로지 등의 블록체인 프로젝트에도 투자한 싱가포르 최대 사모펀드 중 하나로, MWAC 등 금융과 투자에 특화된 자회사들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계약체결의 배경에는 델리오가 미국/한국에 특허출원한 거래소기반 렌딩모델에 대한 사업 경쟁력, 이를 뒷받침하는 델리오의 핀테크기술 그리고 빗썸, 비트퓨리 등과의 강력한 파트너쉽을 높게 평가받아 이루어졌다.

델리오의 렌딩사업은 암호화폐를 담보로 암호화폐 또는 원화로 대출해주며, 거래소의 내 계좌에서 담보물인 암호화폐를 안전하게 설정할 수 있는 모델이다. 

델리오는 이번 계약체결로 인해 암호화폐 담보대출 사업을 국내 외로 전개하는데 큰 탄력을 받게 되었고 향후 다양한 크립토 투자상품을 발굴하고 판매하여 종합 크립토파이낸스 회사로 발전한다는 계획이다. MWAC도 이번 델리오와의 계약을 통해 한국 렌딩 시장에 진출한다. 

델리오 정상호 대표는 “싱가포르 최대 금융사 중 하나인 템부스의 MWAC와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델리오의 렌딩 능력이 더욱 향상되었으며 싱가포르 진출의 든든한 교두보를 확보하게 됐다”고 말했다.

티코노미는 블록체인 산업과 암호화폐에 대해 믿을 수 있는 정보와 분석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밸류업 받을 분석가 모집

“더불어 함께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산업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자 하는 신진 지식인들의 참여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티코노미는 가치 있는 콘텐츠에 가치 있는 토큰을 선별적으로 배분해주는 밸류업 제도를 시행합니다. 관심있으신 분들께서는 tconomy@tconomy.io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밸류업용 코인 기부

“더불어 함께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산업의 발전에 관심이 있으신 기업들의 밸류업용 코인 기부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관심있으신 분들께서는 tconomy@tconomy.io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Share.

About Author

Avatar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