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 프로토콜, 요타체인과 손잡고 중국 진출한다

0

글로벌 거래소 비키(Biki)에 상장하는 블록체인 기반 오픈소스 검증 플랫폼 아이즈 프로토콜(EYES Protocol)이 블록체인 기반 스토리지 프로젝트인 요타 체인(Yotta Chain)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아이즈 프로토콜은 이번 전략적 협력 관계가 두 가지 측면에서 시사점이 있다고 밝혔다. 첫째 한국과 중국 시장 진출을 위한 사업적 파트너 관계를 구축하여 양사의 고유 기술이 각 국가의 시장에 안착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새로운 블록체인 기술이 새로운 시장에서 빛을 발할 수 있도록 협력한다.

둘째로 아이즈 프로토콜은 요타 체인의 생태계에 적용되는 오픈소스에 대한 검증 및 취약점 분석을 제공하고 요타체인은 아이즈 프로토콜의 암호화 부문과 중복 데이터 제거 기술을 비롯해 클라우드 환경과 관련된 기술 교류를 진행한다.

아이즈 프로토콜은 15년째 정보보안 솔루션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고 2018년에는 대한민국 정부로부터 정보보호 유공을 인정받아 철탑산업훈장을 수훈한 바 있는 엘에스웨어(LSware)에서 추진 중인 리버스 ICO 프로젝트다.

엘에스웨어의 대표 제품인 포스가드(FOSSguard)를 MVP(Minimum Viable Product, 최소 요건 제품)로 해 오픈소스 라이선스 및 취약점 컴플라이언스 솔루션을 블록체인화하고 기존의 B2B 서비스를 B2C 영역으로 확장함과 동시에 다양한 개발자들이 오픈소스 검증에 직접 참여함으로써 아이즈 프로토콜의 생태계에 기여하는 선순환 구조를 가진 블록체인 프로젝트다.

요타 체인은 중국 10대 청년 과학자 상을 수상한 알렉스 왕(Alex Wang)이 진행하는 블록체인 프로젝트로 트루프라이버시(TruPrivacy) 기술을 통해 영지식(Zero-knowledge Interactive Proof, 비밀의 내용은 밝히지 않으면서 그 비밀을 알고 있다는 사실을 증명하는 방법) 데이터 암호화와 중복 데이터 제거를 적용한 퍼블릭 블록체인 스토리지 프로젝트이며 오픈 플랫폼 구축을 목표로 진행하고 있다.

또한 양 사는 긴밀한 협력 관계를 맺은 파트너로서 서로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프로젝트 브랜딩과 커뮤니티 구축 등에도 협조하기로 발표했다. 아이즈 프로토콜의 김민수 대표는 “이번 협력을 통해 각 국의 시장 진출에 교두보를 확보하게 되어 가슴이 벅차오른다”고 말했다.

티코노미는 블록체인 산업과 암호화폐에 대해 믿을 수 있는 정보와 분석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밸류업 받을 분석가 모집

“더불어 함께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산업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자 하는 신진 지식인들의 참여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티코노미는 가치 있는 콘텐츠에 가치 있는 토큰을 선별적으로 배분해주는 밸류업 제도를 시행합니다. 관심있으신 분들께서는 tconomy@tconomy.io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밸류업용 코인 기부

“더불어 함께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산업의 발전에 관심이 있으신 기업들의 밸류업용 코인 기부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관심있으신 분들께서는 tconomy@tconomy.io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Share.

About Author

Avatar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