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5월 23

테라, 룬엑스 벤처스로부터 전략적 투자 유치

0

글로벌 블록체인 핀테크 기업 테라는 싱가포르의 룬엑스 벤처스(LuneX Ventures)로부터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룬엑스 벤처스는 동남아시아에서 영향력이 높은 싱가포르 소재 벤처캐피탈(VC) 골든게이트 벤처스(Golden Gate Ventures)가 조성한 1,000만달러(약 113억원) 규모의 펀드로 전도 유망한 블록체인 스타트업에 투자한다. 테라는 이번 투자 유치로 싱가포르 및 동남아 시장에서 입지를 강화하는 한편 테라 얼라이언스를 확장할 방침이다. 테라는 상반기 내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을 출시하고 올해 싱가포르 사무소를 공식 오픈할 예정이다.

테라는 룬엑스 투자 포트폴리오의 첫 스테이블코인 및 결제 프로젝트로 이름을 올렸다. 룬엑스는 암호화폐 가격 안정성을 보장하는 토큰 이코노미 설계와 함께 티몬, 배달의민족, 글로벌 쇼핑 플랫폼 큐텐(Qoo10), 동남아 최대 중고거래 사이트 캐러셀(Carousell) 등 아시아 주요 이커머스 플랫폼이 참여한 테라 얼라이언스의 경쟁력을 높이 평가했다. 현재 테라 얼라이언스에 가입된 플랫폼들의 연 거래액은 약 28조원(250억달러), 사용자 규모는 4,500만명에 이른다.

켄릭 드라이코니겐(Kenrick Drijkonigen) 룬엑스 벤처스 창립 파트너는 “한국은 암호화폐 시장이 매우 발달한 국가다. 최신 기술에 익숙한 사용자와 뛰어난 기업가를 보유한 한국은 아시아를 넘어 전세계로 프로젝트를 확대하기에 완벽한 환경이다”라며 “룬엑스는 스테이블코인 대중화의 견인 수단으로 이커머스를 활용하는 테라의 시장 진입 전략에 깊은 신뢰를 보낸다. 테라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싱가포르 및 동남아 시장에서 테라 결제 서비스가 확대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신현성 테라 공동 대표는 “룬엑스 벤처스로부터 투자를 유치하게 돼 매우 기쁘다. 골든게이트 벤처스 및 룬엑스와 같은 뛰어난 VC의 지원으로 테라에 대한 신뢰도가 더욱 높아졌다”라며 “이번 투자 유치는 테라가 아시아 시장에서 차세대 결제 서비스 선도 기업으로 성장하는데 발판이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테라는 최근 동남아시아 시장 확장을 위해 골드만삭스 출신의 법률 고문을 비롯해 금융 관련 선도 기업으로부터 인재를 영입했다. 테라는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 열풍의 중심지인 싱가포르를 중심으로 동남아 시장에서 테라 입지를 확대해 나갈 전략이다. 

티코노미는 블록체인 산업과 암호화폐에 대해 믿을 수 있는 정보와 분석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밸류업 받을 분석가 모집

“더불어 함께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산업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자 하는 신진 지식인들의 참여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티코노미는 가치 있는 콘텐츠에 가치 있는 토큰을 선별적으로 배분해주는 밸류업 제도를 시행합니다. 관심있으신 분들께서는 tconomy@tconomy.io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밸류업용 코인 기부

“더불어 함께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산업의 발전에 관심이 있으신 기업들의 밸류업용 코인 기부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관심있으신 분들께서는 tconomy@tconomy.io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Share.

About Author

Avatar

Comments are closed.